시드니의 역사

도시의 주요 쇼핑 센터 근처 세계 문화 유산에 등재된 하이드파크 병영 박물관을 방문하면 시드니 죄수들의 거주 역사를 살펴볼 수 있습니다. 호주 박물관의 호주 원주민 전시회에서 호주 초창기 거주민에 대해 알아보세요. 시드니 하버의 트라이벌 워리어 크루즈 투어(Tribal Warrior Cruise)와 같은 유적 투어는 도시의 다채로운 역사를 알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인기를 끄는 관광입니다.

록스 도보 여행(Rocks Walking Tours)에 참가해 도시의 가장 오래된 지역에서 식민지 시대의 역사를 살펴보세요. 시드니 오페라 하우스에서 도보로 쉽게 이동할 수 있습니다. 시드니 박물관을 방문하면 호주를 탐험했던 첫 번째 함대의 선박 모델을 볼 수 있습니다. 시드니 서쪽 파라마타 공원(Parramatta Park)에 있는 구 총독 관저는 초기 식민지 총독 12명이 거주했던 곳입니다.

워털루의 영웅, 더 록스(The Rocks)록스
데니슨 요새(Fort Denison), 시드니 하버 국립공원

시드니의 유적과 역사 살펴보기

시드니라는 명칭은 1788년 1월, 아더 필립(Arthur Phillip) 선장과 첫 함대가 이곳에 도착했을 때 영국 내무 장관이었던 시드니 경의 이름을 딴 것입니다. 영국으로 보낸 편지에서 필립은 시드니 만을 "세계 최고의 항구"라고 평가하면서 "1천 척의 배가 안전하게 정박할 수 있는 곳"이라고 식민지를 설명했습니다.

필립이 시드니 만을 호주의 첫 번째 유배 식민지로 선택하기 최소 50,000년 전부터 원주민들항구와 깊은 관계를 맺고 있었습니다. 당시 1,500명 이상의 원주민들이 해안에 살고 있었습니다.

초기 식민지의 환경은 가혹했습니다. 총독이 4번 바뀌고 럼 폭동(Rum Rebellion)이라고 알려진 군사 반란 이후, 라클란 맥쿼리(Lachlan Macquarie)가 총독으로 부임했습니다. 그는 질서를 회복시켰고 뉴사우스웨일즈를 호주 최초의 자유 지구로 만들어 새로운 진로를 개척했습니다.

맥쿼리는 비전을 제시한 훌륭한 지도자였습니다. 강과 호수, 은행, 대학, 심지어 사전까지 그의 이름을 따서 명명되었습니다. 1830년대까지, 시드니는 유럽으로 양모를 수출하는 활기찬 상업 항구였습니다.

영국으로부터의 죄수 유배는 1840년에 끝났습니다. 1850년대 황금 열풍이 호주를 강타했고 1851년 2월 컨트리 NSW 지역 배서스트 근처에서 에드워드 하몬드 하그레이브스(Edward Hammond Hargraves)가 처음으로 상업성이 있는 금광 지대를 발견했습니다. 1870년대까지, 호주의 인구는 3배로 증가했습니다.

이민을 통해 시드니는 세계에서 가장 인종적으로 다양한 도시 중 하나가 되었습니다. 180곳이 넘는 국가 출신이 살고 있습니다. 박물관이나 유적 및 문화 투어, 맥쿼리 거리에 있는 NSW 주립 도서관에서 시드니의 과거에 대해 더 많은 것을 찾아볼 수 있습니다.